삼성전자 노사에 감도는 긴장감…첫 파업 가능성도

지난해부터 임금협상을 벌이고 있는 삼성전자 노사 사이에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습니다. 회사가 임금인상이 불가하다는 입장을 고수하자 노조는 '대화 결렬'을 선언하며 합법적 쟁의권을 확보하기로 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