렌터카 운전자, 술 마셔 운전 못 할 땐 대리 부를 수 있다

앞으로 렌터카를 빌린 운전자가 술을 마셨거나 다쳐 운전이 불가능한 상황이라면 대리운전을 이용할 수 있게 됩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이 같은 내용으로 자동차 대여 표준약관을 개정했다고 오늘 밝혔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