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양전기 재무담당자가 245억 원 횡령…주식 거래 정지

지난달, 오스템임플란트에 이어 코스피 상장사인 '계양전기'에서 또 대규모 횡령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재무팀 직원이 245억 원을 빼돌린 것이 확인되면서 계양전기 주식 거래는 정지됐습니다.

기사 더보기